2020.07.12 (일)

  • 흐림22.9℃
  • 흐림백령도21.9℃
  • 흐림북강릉20.6℃
  • 흐림서울24.2℃
  • 흐림인천24.3℃
  • 구름많음울릉도21.7℃
  • 흐림수원24.2℃
  • 흐림청주24.4℃
  • 흐림대전23.4℃
  • 흐림안동21.5℃
  • 흐림포항20.8℃
  • 흐림대구21.6℃
  • 비전주24.1℃
  • 비울산20.5℃
  • 비창원21.4℃
  • 비광주23.2℃
  • 흐림부산21.3℃
  • 비목포21.7℃
  • 비여수21.7℃
  • 비흑산도18.4℃
  • 흐림홍성(예)23.9℃
  • 비제주23.9℃
  • 비서귀포22.7℃
태안 대표수산물 ‘꽃게 자연산란장 조성사업’ 추진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태안 대표수산물 ‘꽃게 자연산란장 조성사업’ 추진

소원ㆍ근흥면 2개소에 꽃게 자연 산란장 조성, 총 700마리의 포란 어미꽃게 입식
자연 산란 모니터링으로 효과분석, 지속적 자원조성 통한 안정적 꽃게 공급 목표

꽃게 자연산란장 조성사업(근흥면 황골항) (1)-horz.jpg
▲꽃게 자연산란장 조성사업(근흥면 황골항)

 

 

[태안일보]태안군이 지역 대표 수산물인 ‘꽃게’의 자원량 늘리기를 위해 ‘꽃게 자연산란장 조성사업’을 추진해 관심을 끌고 있다.

 

군에 따르면, 꽃게는 태안군의 상징이자 태안의 대표적인 수산물로 지역 어업인들의 소득에 큰 부분을 차지하고 있으나, 2017년(1131톤)부터 지난해(777톤)까지 생산량이 계속 줄고 있어, 안정적인 꽃게 공급을 위한 자원조성이 시급한 실정이다.

 

이에, 군은 이달 중순부터 그물 가두리 시설 8칸(소원면)ㆍ사각 통발 시설 10칸(근흥면)을 설치하고 포란(알을 품은) 어미 꽃게 700마리를 입식해 꽃게 산란장 적지 조사 및 산란장 기반조성, 어미꽃게 자연산란 모니터링 및 환경개선 등을 실시하는 ‘꽃게 자연산란장 조성사업’을 시작했다.

 

특히, 군은 해당 시설에 수중카메라를 설치, 실시간 모니터링으로 어미꽃게의 자연산란을 확인하고 먹이 공급을 위한 잠수조사를 병행하는 한편, 치게의 서식밀도 조사를 위한 수중촬영 및 표본조사와 함께, 산란장 주변 환경개선 및 부착생물 조사 등을 통해 자연산란장의 환경을 개선할 계획이다.

 

군은 이번 사업을 통해 지역 특화 수산품종인 꽃게의 전략적 육성과 해역 특성에 맞는 수산자원 공급거점 조성으로, 고부가가치 품종인 꽃게의 자원량을 늘려 안정적인 공급을 통한 어업 소득 증대로 지역 경제 활성화를 도모한다는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추후 기술개발ㆍ대상해역 적지조사ㆍ생태환경조사ㆍ사후관리 및 효과분석 등의 연구를 통해, ‘꽃게 자연산란장 조성사업’이 성공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지속가능한 어업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발굴ㆍ추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꿈다락 예술감상교육 포스터.jpg

칠장주광고(칼라).jpg

씨에이미디어그룹.jpg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