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2 (일)

  • 흐림24.7℃
  • 흐림백령도21.4℃
  • 흐림북강릉20.6℃
  • 흐림서울25.6℃
  • 흐림인천24.7℃
  • 흐림울릉도20.1℃
  • 흐림수원25.2℃
  • 흐림청주24.5℃
  • 비대전23.2℃
  • 흐림안동21.6℃
  • 흐림포항21.2℃
  • 흐림대구21.8℃
  • 비전주23.3℃
  • 흐림울산20.5℃
  • 비창원21.0℃
  • 비광주21.9℃
  • 비부산21.1℃
  • 비목포21.4℃
  • 비여수21.1℃
  • 비흑산도19.1℃
  • 비홍성(예)23.9℃
  • 비제주24.6℃
  • 비서귀포22.8℃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예방 강화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예방 강화

예방백신ㆍ치료제 없어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예방하는 것이 최선

SFTS홍보포스터1.jpg

 

[태안일보]최근 충남에서 2명의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 사망자가 발생함에 따라 태안군이 군민들에게 야외 활동 전 긴 옷 착용 및 외출 후 즉시 목욕, 옷 갈아입기 등의 예방수칙을 준수할 것을 당부했다.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은 진드기매개 바이러스성 감염병으로, 참진드기가 활동하는 4~11월, 야외활동이 많은 중장년과 면역력이 약한 노년층에서 많이 발생한다.

 

감염 시 4~15일 정도의 잠복기를 거쳐 38~40℃의 고열ㆍ설사ㆍ구토 증세가 나타나고 다발성 장기부전ㆍ혼수 등 중증으로 진행되기도 하며, 특히 예방백신과 치료제가 없어 감염 환자의 12~47%가 사망할 정도로 치사율이 높다.

 

이에, 군 보건의료원은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 예방을 위해 농작업 시 작업복ㆍ장갑ㆍ장화 등을 올바르게 착용하고, 등산이나 벌초 등 야외활동 시에는 긴 옷을 입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돗자리와 기피제가 진드기를 피하는데 일부 도움이 될 수 있으며, 귀가 후에는 옷을 반드시 세탁하고 샤워나 목욕을 하는 등 예방수칙을 반드시 준수할 것을 당부했다.

 

군 보건의료원 관계자는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 감염자는 50대 이상 농업ㆍ임업 종사자 비율이 높은 만큼 농작업 시 예방수칙을 반드시 준수해 달라”며 “야외활동 후 2주 이내에 고열(38~40℃) 및 소화기 증상이 있으면 즉시 의료기관을 방문해 진료를 받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꿈다락 예술감상교육 포스터.jpg

칠장주광고(칼라).jpg

씨에이미디어그룹.jpg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