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2 (일)

  • 구름많음21.7℃
  • 흐림백령도21.1℃
  • 구름많음북강릉19.5℃
  • 구름많음서울23.2℃
  • 흐림인천23.6℃
  • 구름많음울릉도20.3℃
  • 흐림수원24.0℃
  • 흐림청주24.1℃
  • 흐림대전23.0℃
  • 흐림안동21.3℃
  • 흐림포항20.4℃
  • 흐림대구21.3℃
  • 흐림전주24.3℃
  • 흐림울산19.9℃
  • 흐림창원21.1℃
  • 흐림광주23.4℃
  • 흐림부산21.2℃
  • 흐림목포22.2℃
  • 비여수21.3℃
  • 비흑산도18.9℃
  • 흐림홍성(예)22.3℃
  • 비제주23.5℃
  • 비서귀포22.4℃
고남면 만수동어촌계, 전국 최대 마을연금 제도 운영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읍면소식

고남면 만수동어촌계, 전국 최대 마을연금 제도 운영

지난 2016년 전국 최초로 어촌계 연금 운영제도 시행
자력 수익활동 어려운 어촌계원에 총 수익의 30% 지급

만수동 어촌계 (1).jpg
▲태안군 고남면 고남7리 만수동어촌계가 전국 최대 마을연금제도를 운영하고 있어 화제다. 사진은 만수동 어촌계 작업 모습.

 

[태안일보]태안군 고남면 고남7리 만수동어촌계가 전국 최대 마을연금제도를 운영하고 있어 화제다.

 

군에 따르면 만수동어촌계는 지난 2016년부터 자체 상생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어촌계 연금제도’를 도입해 운영하고 있다.

 

만수동 마을 주민들은 대부분 바지락, 굴, 해삼, 갑오징어 잡이 등 어업에 종사하고 있으며, ‘어촌계 연금제도’를 통해 어촌계 총원 96명 중 노동력을 상실한 21명을 제외한 75명이 공동 생산한 총액의 30%를 수혜자에게 균등 배분하고 있다.

 

연금대상자는 80세 이상 고령자, 장기 입원환자, 장애 판정자 등 자력으로 수익 활동이 어려운 어촌계원이며, 현재 계원의 22%인 21명에게 연간 1인당 약300만원(월20~30만원 상당)이 연금형태로 지급되고 있다.

 

만수동어촌계는 연금제도 도입 시 다수의 계원을 설득하는데 어려움을 겪기도 했으나, 마을의 심각한 노령화와 중장년도 향후 수혜자 대상자가 된다는 점을 꾸준히 설득해 전 어촌계원이 참여하게 됐다.

 

이와 함께 만수동어촌계는 귀어인에 대한 어촌계의 진입장벽을 없애기 위해 어촌계 가입조건을 거주기간 2년에서 1년으로 단축하고 어촌계 가입비를 만원으로 내리는 등 다양한 노력을 통해 6가구 18명이 귀어하는 성과를 올리기도 했다.

 

전제능 만수동어촌계장은 “어촌계 연금제도를 통해 80세가 넘으신 어르신들과 노동력을 상실한 어민들에게 최소한의 수입을 보장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꾸준히 연금제도를 운영해 다함께 더불어 살아가는 만수동마을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군 관계자는 “만수동마을의 마을연금제도는 타 어촌계에서 벤치마킹을 위한 컨설팅이 쇄도할 정도로 성공적으로 정착됐다”며 “군내 다른 어촌계로 확대될 수 있도록 적극 홍보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꿈다락 예술감상교육 포스터.jpg

칠장주광고(칼라).jpg

씨에이미디어그룹.jpg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