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2 (일)

  • 구름많음21.7℃
  • 흐림백령도21.1℃
  • 구름많음북강릉19.5℃
  • 구름많음서울23.2℃
  • 흐림인천23.6℃
  • 구름많음울릉도20.3℃
  • 흐림수원24.0℃
  • 흐림청주24.1℃
  • 흐림대전23.0℃
  • 흐림안동21.3℃
  • 흐림포항20.4℃
  • 흐림대구21.3℃
  • 흐림전주24.3℃
  • 흐림울산19.9℃
  • 흐림창원21.1℃
  • 흐림광주23.4℃
  • 흐림부산21.2℃
  • 흐림목포22.2℃
  • 비여수21.3℃
  • 비흑산도18.9℃
  • 흐림홍성(예)22.3℃
  • 비제주23.5℃
  • 비서귀포22.4℃
태안 기름 유출 사고, 12년 만 손해배상금 4329억 원 확정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태안 기름 유출 사고, 12년 만 손해배상금 4329억 원 확정

[태안일보]지난 2007년 태안반도에서 삼성중공업 크레인선과 충돌해 사고를 낸 허베이스피리트호 기름 유출 사고의 손해배상금 배당이 사고 12년 만에 마무리됐다.

 

대전지법 서산지원은 지난달 30, 대법원이 일부 사고 피해자들이 제기한 배당 이의신청을 기각해 지난해 서산지원이 판단한 손해배상금 4329억 원이 확정됐다.

 

지난해 허베이스피리트호 선사는 책임 제한액인 23백억 원을 현금 공탁했고 이번 대법원의 이의신청 기각으로 공탁금 배당이 완료됐다.

 

한편 태안 기름 유출 사고는 허베이 스피리트호에서 유출된 약 1만 톤의 원유가 남쪽으로 이동하면서 375에 이르는 서해와 해안을 덮친 국내 최대의 해양오염 사건으로 충남, 전북 및 전남에 이르는 11개 시·군에 피해를 입혀 신고된 제한채권의 액수만 4조 원이 넘었다. 사고발생 직후부터 약 100만 명이 넘는 자원봉사자들이 기름 제거 작업을 진행했다.

 

 

꿈다락 예술감상교육 포스터.jpg

칠장주광고(칼라).jpg

씨에이미디어그룹.jpg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