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2 (일)

  • 구름많음21.7℃
  • 흐림백령도21.1℃
  • 구름많음북강릉19.5℃
  • 구름많음서울23.2℃
  • 흐림인천23.6℃
  • 구름많음울릉도20.3℃
  • 흐림수원24.0℃
  • 흐림청주24.1℃
  • 흐림대전23.0℃
  • 흐림안동21.3℃
  • 흐림포항20.4℃
  • 흐림대구21.3℃
  • 흐림전주24.3℃
  • 흐림울산19.9℃
  • 흐림창원21.1℃
  • 흐림광주23.4℃
  • 흐림부산21.2℃
  • 흐림목포22.2℃
  • 비여수21.3℃
  • 비흑산도18.9℃
  • 흐림홍성(예)22.3℃
  • 비제주23.5℃
  • 비서귀포22.4℃
태안해경, 바람아래해변 해루질 안전관리 강화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태안해경, 바람아래해변 해루질 안전관리 강화

▲ 바람아래해변 임시출입통제구역도.jpg

 

[태안일보]태안해양경찰서가 지난 28일 밤 10시 22분께 충남 태안군 고남면 장곡리 바람아래 해변 임시출입통제구역에서 해루질하던 30대 박모씨 등 4명을 자연공원법 위반혐의로 단속했다.

 

바람아래 해변은 무분별한 야간 해루질 증가로 인명 안전사고 증가와 함께 인근 양식장 피해로 주민 생계마저 위협받는 상황에서 지난해 임시출입통제구역으로 설정돼 야간 8시부터 다음날 아침 8시까지 일절 출입이 금지된 곳이다.

 

바람아래 해변에는 출입통제구역지정 안내판을 비롯해 야간경계조명, CCTV감시카메라 및 대형 안내확성기 등이 설치돼 반복적인 안내방송이 이뤄지고 있고 태안해안국립공원사무소와 태안해경 등 관계기관의 단속과 계도활동도 지속적으로 강화되고 있다.

 

태안해경 관계자는 "최근 해루질 관련 안전사고 위험과 함께 지역 주민 양식장 피해 등 사회적 문제로 크게 부각되고 있으며 이에 따라 단속 및 안전관리도 더욱 강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꿈다락 예술감상교육 포스터.jpg

칠장주광고(칼라).jpg

씨에이미디어그룹.jpg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