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1 (토)

  • 구름많음26.2℃
  • 구름많음백령도25.7℃
  • 흐림북강릉18.7℃
  • 구름많음서울28.3℃
  • 구름많음인천28.3℃
  • 비울릉도21.3℃
  • 구름많음수원28.2℃
  • 구름많음청주27.5℃
  • 구름많음대전27.6℃
  • 구름많음안동28.4℃
  • 흐림포항22.4℃
  • 구름많음대구29.3℃
  • 흐림전주26.3℃
  • 구름많음울산24.4℃
  • 구름많음창원27.5℃
  • 흐림광주26.7℃
  • 박무부산23.4℃
  • 구름많음목포23.9℃
  • 흐림여수24.8℃
  • 흐림흑산도22.6℃
  • 구름많음홍성(예)26.8℃
  • 구름많음제주24.7℃
  • 박무서귀포23.6℃
‘배움에 늦음 없다’ 초등학력 인정 문해교육 졸업식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배움에 늦음 없다’ 초등학력 인정 문해교육 졸업식

60~80대 어르신 졸업생 13명 배출

초등학력 인정 문해교육 졸업식.JPG

 

[태안일보]태안군이 지난 29일 태안군교육문화센터 다목적강당에서 가세로 군수와 군 관계자, 문해교육 졸업생과 가족, 교사 등이 모인 가운데 ‘제3회 초등학력 인정 문해교육 졸업식’을 가졌다.

 

이날 졸업식에서 군은 초등학력 인정 문해교육 3년 과정(총 640시간)을 이수한 학생 13명(60대 1명, 70대 10명, 80대 2명)에게 졸업장을 수여했으며, 부대행사로 태안군 성인문해교육 시화전 작품집 및 졸업생 3년 교육과정 포트폴리오 전시가 함께 진행됐다.

 

태안군 초등학력인정 문해교육은 지난 2015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총 35명의 졸업생을 배출하며, 어르신들의 만학의 꿈을 이뤄드리는 제도로 자리잡고 있다.

 

이날 졸업장을 받은 한 졸업생(87)은 “어릴 때 가정형편이 좋지 못해 학교를 못 다닌 것에 대한 한이 있었다”며 “3년 간 열심히 공부해서 졸업장을 받게 돼 감격스럽다”고 말했다.

 

졸업식에 참석한 가세로 군수는 “졸업장을 받으신 교육생들께 진심으로 축하를 드리며 아울러 문해교사와 관계자 등 문해교육 운영에 도움을 주신 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도 배움에 뜻이 있는 모든 군민들이 언제 어디서나 원하는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평생교육의 장을 더욱 넓혀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초등학력 인정 문해교육 뿐만 아니라 지난해부터는 충남 시ㆍ군 중 최초로 ‘중학학력 인정 문해교육 프로그램’을 시작해 현재 15명이 재학 중이며 올해 신입생 18명이 입학할 예정이다.

 

또한, 글을 몰라 일상생활에 어려움을 겪는 군민들에게 배움의 기쁨을 선물하기 위해 지역 경로당 등 총 32개소에서 ‘찾아가는 문해교실’을 추진해 지난해 407명이 졸업 및 수료에 성공, 88.7%의 수료율을 기록하는 성과를 거둔 바 있다.

 

 

 

 

꿈다락 예술감상교육 포스터.jpg

칠장주광고(칼라).jpg

씨에이미디어그룹.jpg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